금호건설, 계묘년 첫 수주
금호건설, 계묘년 첫 수주
  • 이충 기자/조해리 기자
  • 승인 2023.01.16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호건설, 계묘년 첫 수주

▶ 금호건설, 1838억원 규모 구미시 ‘형곡3주공 주택재건축 정비사업’ 올해 첫 수주

▶ 경북 구미시 형곡동 ‘3주공 단지 아파트’…770세대 신규 명품 아파트로 재탄생

금호건설(대표이사 서재환)이 2023년 계묘년(癸卯年) 첫 수주를 재건축사업으로 따내면서 정비사업 분야에서 힘찬 첫 출발을 알렸다.

금호건설은 11일 경북 구미시의 ‘형곡 3주공 주택재건축 정비사업’ 계약을 조합과 체결했다고 밝혔다.

형곡3주공 주택재건축 정비사업은 경북 구미시 형곡동의 ‘3주공 단지 아파트’를 재건축하는 사업이다. 1988년 완공돼 30년 이상 된 630세대의 3주공 단지 아파트는 금호건설의 최적·최고 기술이 접목돼 지하 2층~지상 29층, 아파트 7개동 770세대의 신규 단지로 재탄생하게 된다.

총 공사 금액은 약 1838억원으로 금호건설이 단독으로 시공하고 2026년 8월 준공 예정이다.

사업지가 위치한 형곡동은 금오산이 인접해 있고 교육, 교통, 편의시설 등 생활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어 주거 선호도가 높은 지역이다. 특히 ‘구미의 대치동’이라고 불릴 만큼 교육 환경이 우수해 자녀를 둔 부모들의 관심이 높다. 단지 인근에 향일초, 형남중, 형곡중·고가 위치해 있고 명문 학원가가 밀집해 있어 우수한 교육환경을 자랑한다.

금호건설 관계자는 “최신 트렌드를 반영해 구미시의 대표 단지로 거듭나도록 최고의 주거 상품을 공급하겠다”며 “조합의 이익과 금호건설의 자부심을 극대화할 수 있는 성공적인 재건축사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FINANCIALPOST


[관련기사]